스포츠 NEWS

오리온, 반격의 1승…6강 PO 3차전서 전자랜드 완파

스포츠/레저 2021/04/14 20:48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프로농구 6강 플레이오프에서 2연패를 당해 탈락 위기에 놓였던 고양 오리온이 반격의 1승을 거뒀다. 오리온은 14일 인천삼산체육관에서 열린 인천 전자랜드와의 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6강 플레이오프(5전 3선승제) 3차전에서 89-67로 완승을 거뒀다. 먼저 2연패를 당했던 오리온은 1승 2패로 승부를 4차전으로 끌고 갔다. 두 팀의 4차전은 16일 같은 장소에서 펼쳐진다. 오리온은 주 ...

한화 킹험, KBO리그 4경기 만에 무실점 호투…삼성전 6이닝 4탈삼진

스포츠/레저 2021/04/14 20:34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지난해에 이어 올해 KBO리그에서 활약 중인 한화 이글스의 닉 킹험이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킹험은 14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의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경기에서 선발 투수로 출전, 6이닝 2피안타 4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2년에 걸쳐 4번째 등판만에 명예 회복에 성공했다. 킹험은 지난해 등록명 킹엄으로 SSG의 전신인 SK 와이번스 유니폼을 입고 KBO리그 ...

'서브 폭발' 알렉스 "자극하면 더 집중하게 된다…상대가 모르더라"

스포츠/레저 2021/04/14 18:43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보통 코트서 흥분을 하면 자멸을 하기 마련인데 알렉스 페헤이라(포르투갈·우리카드)는 굉장히 특이하다. 오히려 화가 나면 그 분노를 코트 안에서 폭발시킨다. 우리카드는 1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20-21 도드람 V리그 남자부 챔피언결정전(5전 3선승제) 3차전에서 대한항공에 세트스코어 3-0(26-24 25-20 25-19)으로 이겼다. 1차전을 3-0으로 이긴 뒤 2차전을 2-3으로 내줬던 ...

서봉수, 유창혁 꺾고 대주배 우승…18년 만에 정상

스포츠/레저 2021/04/14 18:4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서봉수(68) 9단이 대주배 정상에 오르며 18년 만에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서봉수 9단은 14일 K바둑 스튜디오에서 벌어진 제8기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결승에서 유창혁(55) 9단에게 233수 만에 흑 2집반 승을 거두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서 9단은 지난 2003년 제3회 돌씨앗배 우승 이후 18년 만에 정상에 올랐다. 개인 통산 30번째 타이틀 획득이다. 이날 대결은 서봉수 ...

'열정과 냉정사이' 신영철 감독 "항의는 감독의 몫, 선수들은 즐겨라"

스포츠/레저 2021/04/14 18:40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산전수전을 다 겪은 베테랑 사령탑 신영철(57) 우리카드 감독의 노련미가 돋보이는 한판이었다. 필요할 때는 불 같이 항의했으나 이후로는 냉정해졌다. 반면 로베르토 산틸리(56·이탈리아) 대한항공 감독은 경기 내내 흥분을 감추지 못하며 흔들렸다. 우리카드는 1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20-21 도드람 V리그 남자부 챔피언결정전(5전 3선승제) 3차전에서 대한항공에 세트스코어 3 ...

산틸리 "알렉스가 트래쉬 토킹"vs "내 이름 그만 좀 불러"(종합)

스포츠/레저 2021/04/14 18:17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평정심을 갖고 선수들을 이끌어야 할 사령탑이 경기 내내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가장 중요한 무대서 감독이 흔들리면서 우승을 향해 순항하던 대한항공의 비행에 빨간불이 켜졌다. 대한항공은 1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20-21 도드람 V리그 남자부 챔피언결정전(5전 3선승제) 3차전 우리카드와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0-3으로 완패했다. 우리카드는 3차전 승리로 먼저 2승(1패) 고지를 ...

태권도진흥재단, 한국체대와 업무협약…체육 분야 상호협력 추진

스포츠/레저 2021/04/14 17:55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태권도진흥재단이 14일 한국체육대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상호 전문 인력 교류 등 활발한 협력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한체대 학생선수들은 동하계 전지훈련지로 전북 무주의 태권도을 찾게 된다. 안용규 한국체육대학교 총장은 "한국체육대학교와 태권도진흥재단은 체육이라는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며 "상호 활발한 교류를 통해 체육 발전에 더욱 기여했으면 한다" ...

도쿄 올림픽까지 100일…선수들 "올림픽 실감 나…후회 없는 경기할 것"

스포츠/레저 2021/04/14 17:52

(진천=뉴스1) 나연준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 속에 개최 자체가 불투명했던 도쿄 올림픽이 100일 앞으로 다가왔다. 국가대표 선수촌에서 묵묵히 훈련에 집중해온 선수들은 "이제야 올림픽이 실감난다"며 후회 없는 경기를 펼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14일 충북 진천 국가대표 선수촌에서는 '2020 도쿄 올림픽 G-100 미디어데이'가 개최됐다. 그동안 코로나19 감염을 우려해 외부의 출입 ...

'깜짝 선발승' NC 강동연, 하루만에 2군행…"대체 선발과 롱릴리프 준비"

스포츠/레저 2021/04/14 17:41

(인천=뉴스1) 서장원 기자 = NC 다이노스는 13일 문학 SSG 랜더스전에서 강동연이라는 투수를 재발견했다. 이날 경기 선발 투수로 나선 강동연은 5이닝 2피안타(1피홈런) 4탈삼진 2실점(1자책점)을 기록하며 시즌 첫 승을 따냈다. 강동연의 깜짝 호투에 NC도 4연승을 질주하며 공동 1위에 도약할 수 있었다. 경기 후 이동욱 NC 감독은 강동연의 첫 선발승의 마침표를 찍었던 공에 '이제 시작이다'라는 문구를 직접 적어줬다 ...

골프 역사 쓴 마쓰야마 향한 줄잇는 찬사…"아시아 골프 전체의 기쁨"

스포츠/레저 2021/04/14 17:38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아시아 선수 최초로 그린 재킷을 입은 마쓰야마 히데키(일본)를 향한 찬사가 끊이지 않고 있다. 마쓰야마는 12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의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파72‧7475야드)에서 막을 내린 제85회 마스터스에서 최종합계 10언더파 278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마쓰야마는 아시아인 최초로 마스터스에서 정상에 오르는 새로운 역사를 썼다. 마쓰야마의 의미 있는 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