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검색결과

완벽 부활 알리의 활약…모리뉴 감독은 행복한 고민거리 미소

스포츠/레저 2021/02/25 09:48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토트넘 홋스퍼의 계륵과 같던 존재 델레 알리가 완벽하게 부활했다. 조제 모리뉴 감독도 행복한 고민에 빠지게 됐다. 토트넘은 2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볼프스베르크(오스트리아)와의 32강 2차전에서 4-0으로 이겼다. 1차전 원정서 4-1로 크게 승리했던 토트넘은 이날 손흥민, 해리 케인, 위고 요리스, 탕귀 은돔벨레 ...

올 시즌 2787분 뛰었던 손흥민 모처럼 꿀 같은 휴식

스포츠/레저 2021/02/25 04:29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2020-21시즌 강행군을 이어가던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이 모처럼 꿀 같은 휴식을 취했다. 최근 지친 기색이 역력했던 손흥민은 충전시간을 가지면서 한숨을 돌릴 수 있게 됐다. 토트넘은 2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2020-21 UEFA 유로파리그 볼프스베르크(오스트리아)와의 32강 2차전에서 4-0으로 이겼다. 1차전 원정서 4-1로 크게 승리했던 토트넘은 ...

손흥민·케인 휴식 속 부활한 알리…볼프스베르크전 최고평점 9.63점

스포츠/레저 2021/02/25 04:03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과 해리 케인의 휴식 속에 의미 있는 승리를 수확했다. 최근 부진했던 델레 알리가 그림 같은 오버헤드킥 골을 포함해 1골 2도움을 올리며 팀의 완승을 이끌었다. 알리는 팀 내 최고 평점을 받았다. 토트넘은 2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2020-21 UEFA 유로파리그 볼프스베르크(오스트리아)와의 32강 2차전에서 4-0으로 이겼다. 1차전 원 ...

알리 1골 2도움 토트넘 볼프스베르크 40 완파…손흥민 휴식

스포츠/레저 2021/02/25 03:49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가 1골 2도움을 올린 델레 알리의 활약을 앞세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손흥민은 모처럼 꿀맛 같은 휴식을 취했다. 토트넘은 2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2020-21 UEFA 유로파리그 볼프스베르크(오스트리아)와의 32강 2차전에서 4-0으로 이겼다. 원정 1차전서 4-1 대승을 거뒀던 토트넘은 합계 스코어 8-1 ...

손흥민 유로파리그 32강 2차전서 선발 제외…벤치 대기

스포츠/레저 2021/02/25 02:16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29)이 모처럼 선발 명단서 제외되며 휴식을 얻었다. 손흥민은 25일 오전 2시(이하 한국시간)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0-21 유럽축구연맹 유로파리그 32강 2차 볼프스베르크(오스트리아)와의 경기 선발 명단서 빠졌다. 일단 벤치서 대기한다. 손흥민은 최근 강행군을 치렀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9경기 연속 풀타임 출전했고, FA컵에선 연장전 ...

손흥민 모처럼 쉬나…영국 지역지 UEL 2차전 손흥민·케인 휴식 예상

스포츠/레저 2021/02/24 09:48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의 손흥민(29)이 모처럼 매치 데이에 쉴 수 있을까. 현지 매체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32강 2차 볼프스베르크(오스트리아)전에서 손흥민의 휴식을 전망했다. 토트넘은 25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20-21 UEL 32강 2차 볼프스베르크전을 치른다. 토트넘은 원정으로 치러진 1차전에서 4-1로 크게 승리, 유리한 고지를 점 ...

손흥민 EFL컵 결승과 EPL 최종전 때 관중 앞에서 뛴다

스포츠/레저 2021/02/23 14:39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가 2020-21 최종 38라운드 때 최대 1만명 관중을 수용해 경기할 계획이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29)은 컵 대회 결승전을 포함해 올 시즌 최소 2경기를 관중 앞에서 뛸 수 있게 됐다. 영국 보리스 존슨 총리는 23일(이하 한국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봉쇄 해제 계획을 발표했다. 이중에는 EPL 최종 라운드 때 소수 관중 입장을 허락한다는 내용 ...

영국 매체의 일침 모리뉴 감독이 남으면 손흥민이 떠날 것

스포츠/레저 2021/02/23 09:14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영국 현지 매체가 조세 모리뉴(58)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 감독이 팀을 떠나지 않으면 손흥민(29)을 비롯한 주축 선수들의 이탈을 막을 수 없을 것이라 경고했다. 영국 매체 '익스프레스'는 23일(한국시간) "모리뉴가 팀을 떠나지 않으면 손흥민과 해리 케인(28) 등 팀의 중요한 자원을 잃을 수도 있다"며 "만약 토트넘 팬들이 두 선수를 계속 보고 싶다면, 모리뉴 감독과 이별을 택하는 게 현 ...

힘 떨어지는 토트넘 그 속에서 더 지쳐가는 손흥민

스포츠/레저 2021/02/22 09:57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시즌 초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선두까지도 올랐던 토트넘 홋스퍼의 힘이 점점 떨어지는 모양새다. 팀의 에이스 역할을 맡고 있는 손흥민(29)도 상대의 집중 견제와 꼬리를 무는 빡빡한 일정에 지친 기색이 역력하다. 토트넘은 21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5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원정경기에서 1-2로 졌다. 최근 EPL 6경기 ...

지친 손흥민 뛰어다닐 공간도 뛸 힘도 없었다

스포츠/레저 2021/02/21 23:33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29)이 고전했다. 웨스트햄은 공간을 줄이는 전략적 수비로 손흥민의 장점을 막고자 했고, 지친 손흥민은 그것을 극복할 체력이 없었다. 토트넘은 21일 오후 (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5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원정경기에서 1-2로 졌다. 전반 5분 미첼리 안토니오에게 선제골, 후반 2분 제시 린가드에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