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검색결과

초췌해진 모습의 박유천

전국 2019/05/03 11:54

(수원=뉴스1) 조태형 기자 =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2) 씨가 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남부경찰서에서 검찰 송치를 위해 호송 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 2019.5.3/뉴스1 phototom@news1.kr

마약 투약 혐의 박유천 굳게 다문 입

전국 2019/05/03 11:54

(수원=뉴스1) 조태형 기자 =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2) 씨가 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남부경찰서에서 검찰 송치를 위해 호송 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 2019.5.3/뉴스1 phototom@news1.kr

검찰 송치 되는 박유천 체념

전국 2019/05/03 11:54

(수원=뉴스1) 조태형 기자 =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2) 씨가 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남부경찰서에서 검찰 송치를 위해 호송 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 2019.5.3/뉴스1 phototom@news1.kr

검찰 송치되는 박유천 바짝 타는 입

전국 2019/05/03 11:54

(수원=뉴스1) 조태형 기자 =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2) 씨가 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남부경찰서에서 검찰 송치를 위해 호송 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19.5.3/뉴스1 phototom@news1.kr

마약 투약 혐의 박유천 어렵게 여는 입

전국 2019/05/03 11:53

(수원=뉴스1) 조태형 기자 =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2) 씨가 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남부경찰서에서 검찰 송치를 위해 호송 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19.5.3/뉴스1 phototom@news1.kr

마약혐의 박유천 檢 송치…거짓말 해 죄송 반성하며 살겠다종합

전국 2019/05/03 11:22

경찰 "마약 판매상 수사 중" (수원=뉴스1) 유재규 기자 = 경찰이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씨(32)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3일 오전 10시10분께 박씨를 수원지검에 송치하는 것으로 수사를 마무리했다. 수원남부경찰서 유치장에 수감돼 있던 박씨는 이날 오전 10시께 경찰서를 나서면서 취재진에게 "거짓말을 하게 돼서 많은 분들께 ...

검찰 송치 박유천 벌 받겠다…거짓말 진심 죄송종합

연예 2019/05/03 11:17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박유천(33)이 검찰에 송치됐다. 박유천은 3일 수원남부경찰서에서 수원지검으로 송치됐다. 그는 지난 2월과 3월 필로폰 1.5g을 전 연인이자 유명 SNS 인플루언서 황하나(31)와 함께 투약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박유천은 유치장을 나오며 "거짓말을 하게 돼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벌을 받아야 할 부분이 있다면 벌을 받겠다"고 말했다. 이어 "반성하며 살아 ...

마약 투약 혐의 박유천 검찰 송치

전국 2019/05/03 10:41

(수원=뉴스1) 조태형 기자 =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2) 씨가 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남부경찰서에서 검찰 송치를 위해 호송 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 2019.5.3/뉴스1 phototom@news1.kr

검찰 송치되는 마약 투약 혐의 박유천

전국 2019/05/03 10:36

(수원=뉴스1) 조태형 기자 =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2) 씨가 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남부경찰서에서 검찰 송치를 위해 호송 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 2019.5.3/뉴스1 phototom@news1.kr

검찰 송치되는 박유천 거짓말해서 죄송

전국 2019/05/03 10:34

(수원=뉴스1) 조태형 기자 =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2) 씨가 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남부경찰서에서 검찰 송치를 위해 호송 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19.5.3/뉴스1 phototom@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