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육성재, 예쁘장한 구오즈 입단 조건 공개…“인성 본다”
연예 2019/08/19 17:50 입력

100%x200

[디오데오 뉴스] 비투비의 막내 육성재가 예쁘장한 구오즈의 리더로 돌아온다.

20일에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 연예계 95년생 절친 모임 예쁘장한 구오즈가 출격한다. 예쁘장한 구오즈는 비투비 육성재가 절친들과 함께 결성한 조합이다. 육성재를 비롯해 틴탑 리키, 전 보이프렌드 영민·광민·민우, 모델 백경도가 속해 있다. 이번 방송에는 민우를 제외한 5인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아이돌룸’ 녹화에서 예쁘장한 구오즈는 초반부터 방송과 현실을 넘나드는 절친 케미로 웃음을 자아냈다. 멤버들은 다른 아이돌그룹과 마찬가지로 직접 준비한 공식 인사를 선보이며 등장했다. 또한 “씻고 나와서 또 만나 일주일에 8번 만날 정도다”라고 밝히며 돈독한 우정을 자랑했다. 

리더 육성재는 “구오즈에 들어오기 위해서는 세 번의 만남을 가져야 한다”라며 까다로운 입단 기준이 있음을 밝혔다. 또한 “입단 조건으로 ‘인성’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다”라며 ‘남을 배려할 수 있는 사람’과 ‘조건 없이 베풀 수 있는 사람’이라는 기준을 밝혔다. 하지만 이내 “사실 구오즈에 들어오기 위한 가장 중요한 조건은 따로 있다”라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는 후문.

육성재가 생각하는 구오즈의 진짜 입단 조건과 예쁘장한 구오즈의 '아이돌999' 오디션 현장은 20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사진 = JTBC )
온라인뉴스팀 press@diodeo.com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