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민, 채정안 위해 ‘슈츠’ 촬영장에 간식차 쐈다 ‘훈훈 우정’
연예 2018/04/17 19:10 입력

100%x200

[디오데오 뉴스] ‘슈츠(Suits)’ 촬영장에 예쁜 언니들의 우정이 떴다. 

채정안은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슈츠(Suits)’에서 대한민국 최고 로펌 ‘강&함’의 진정한 능력자, 법률비서 홍다함 역을 맡았다. 일이면 일, 센스면 센스, 미모면 미모. 모든 것이 뛰어난 홍다함의 매력이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굴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열심히 촬영 중인 채정안을 응원하는 한지민의 따뜻한 마음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채정안 및 배우들, 스태프들을 위해 준비한 햄버거 차를 깜짝 선물해 훈훈함을 자아낸 것.

공개된 사진은 최근 경기도 모처에 위치한 ‘슈츠’ 세트장을 포착한 것이다. 사진 속에는 한지민이 보낸 햄버거 차와, 촬영 중 맛있는 간식을 위해 모인 스태프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SUITS 슈츠 대박 기원. 정안 언니 로펌 입성 축하해! 지민이 드림”이라는 센스 넘치는 문구, 한지민과 채정안의 다정한 셀카가 담긴 현수막이 눈에 띈다. 평소 절친으로 알려진 채정안과 한지민의 서로를 위하는 마음이 보는 사람까지 기분 좋게 만든다. 

무엇보다 채정안의 스타일리시한 매력이 시선을 강탈한다. 극중 채정안이 연기하는 ‘홍다함’은 전설의 변호사 최강석(장동건 분)이 가장 아끼는 보물 1호라고 일컬을 만큼 뛰어난 능력과 센스를 지닌 커리어우먼이다. 그녀의 감각적인 오피스룩과 스타일리시하 매력이 더해진 홍다함 캐릭터가 많은 여성 시청자들의 워너비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채정안이 출연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슈츠(Suits)’는 대한민국 최고 로펌의 전설적인 변호사와 천재적인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의 브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추리의여왕2’ 후속으로 오는  25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 사진 =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쳐스 )
온라인뉴스팀 press@diodeo.com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