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투맨’ 김원석 작가, ‘치인트’ 박해진도 감동한 특급 응원 “이 의리 칭찬해~”
연예 2017/05/19 20:00 입력

100%x200
‘맨투맨’ 김원석 작가, 영화 ‘치인트’ 촬영장에 간식차 선물 “유정이 된 설우 응원한다”

[디오데오 뉴스] ‘맨투맨’ 김원석 작가가 영화 ‘치즈인더트랩(이하 치인트)’ 촬영장을 깜짝 방문해 특급 의리를 과시했다.

영화 ‘치인트’ 측은 18일 간식차를 준비해 직접 박해진의 촬영 현장을 방문한 김원석 작가의 사진을 공개했다.

김원석 작가는 간식차에 ‘유정이 된 설우 응원한다! 맨투맨X치즈인더트랩 파이팅!’이라는 문구를 적어 본격적인 ‘치인트’ 촬영에 들어간 박해진을 응원하는 마음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해진은 촬영 현장을 방문한 김원석 작가를 반기며 담소를 나누고 있는 모습이다. 

‘치인트’ 제작진은 “바쁜 시간을 쪼개 간식차 선물을 직접 마련해 현장을 방문해준 김원석 작가의 특급 의리에 스태프들까지 모두 감동했다”며 “김원석 작가의 든든한 응원 덕분에 촬영으로 지친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더 힘을 내서 무사히 촬영을 마쳤다”고 전했다.

한편 JTBC 금토드라마 ‘맨투맨’에서 최정예 고스트 요원 김설우로 맹활약 중인 박해진은 영화 ‘치인트’ 촬영에도 한창이다. ‘치인트’에서는 외모부터 학벌까지 빈틈없는 스펙남 유정으로 또 한 번의 완벽 변신에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 사진 =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 제공 )
김수정 기자 pretty_sj@diodeo.com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