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필, 4년만에 공연 "그리웠다"…함성 가득 120분
연예 2022/11/28 09:12 입력

100%x200

조용필

100%x200

조용필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가수 조용필이 4년만에 콘서트를 개최, 팬들을 만났다.

조용필은 지난 26일과 27일 서울 KSPO DOME에서 '2022 조용필&위대한탄생' 콘서트를 열었다.

이날 조용필은 '꿈'으로 공연의 포문을 열며 '단발머리', '고추잠자리', '킬리만자로의 표범', '모나리자' 등 수많은 히트곡들로 120분간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조용필은 오랜만에 만나는 팬들에게 "4년이 40년 같았다"며 "그립기도 하고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콘서트는 4년이라는 시간을 기다려온 팬들을 위해 한층 더 화려해진 무대 연출과 영상으로 공연장을 가득 채웠다. 특히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 공연장에서 최초로 길이 40m, 무게 2t의 대형 플라잉 LED 무대를 선보였다.

또한 9년 만에 새롭게 발매한 신곡 '찰나'와 '세렝게티처럼'의 무대를 처음으로 선보이며 조용필 특유의 단단한 보컬과 트렌디한 사운드를 통해 공연장을 방문한 수많은 관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했다.

'2022 조용필&위대한탄생 콘서트'는 오는 12월3일부터 4일까지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추가로 개최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