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도녀2' 이선빈 "더 성숙해진 안소희, 풍부한 감정선 많아" 예고
연예 2022/11/28 08:56 입력

100%x200

사진제공=티빙 '술꾼도시여자들2'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술꾼도시여자들2' 이선빈이 시즌2만의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28일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2'(극본 위소영/ 연출 박수원) 측은 극 중 예능 작가 안소희 역을 맡은 이선빈과 나눈 인터뷰를 공개했다.

먼저 이선빈은 "'술꾼도시여자들'로 너무 많은 사랑을 받아서 '술꾼도시여자들2'를 준비하는 과정이 설레고 떨리기도 했지만 그만큼 실망시켜드리면 안 되겠다는 생각도 들었다"라며 남다른 감회를 밝혔다. 이어 "'술꾼도시여자들'과 안소희 캐릭터를 다시 한 번 만나게 되어 너무 행복하고 감사하다"라는 인사와 함께 작품을 향한 애정을 나타냈다.

'술꾼도시여자들'에서는 세 친구의 끈끈한 우정 이야기가 돋보였던 터. 시즌2만의 차별화된 이야기는 무엇일지 묻는 질문에 이선빈은 "세 친구 간의 디테일하고 깊어진 우정의 면모를 볼 수 있다"라고 답변, "이를 통한 공감의 메시지는 보는 분들의 생각과 느낌에 따라 다른 경험으로 다가갈 것"이라고 풍성한 감정 체험을 예고했다.

그렇다면 '술꾼도시여자들2'에서 이선빈과 안소희 캐릭터와의 호흡은 어떻게 변화했을지 궁금해지는 상황. 이에 대해 이선빈은 "안소희 캐릭터가 시즌1보다 조금 더 성숙해지고 감정선이 풍부하게 나올 수 있는 내용들이 많았다"라며 "그렇다고 본연의 캐릭터성에서는 벗어나지 않으려 많이 노력했다"라고 안소희만의 다채로운 캐릭터성을 켜켜이 쌓아 올리기 위해 고민한 흔적을 드러냈다.

여기에 "소희의 사랑에는 여전히 동정이 공존한다"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덧붙여 과연 극 중 러브 라인이 어떻게 진행될지 호기심을 자극하기도 했다. 안소희 캐릭터는 지난 시즌1에서 예능PD 강북구(최시원 분)와 예사롭지 않은 관계성을 형성했던 바 있다. 절친들과의 희로애락뿐 아니라 그녀의 동정을 자극할 강북구와의 에피소드 또한 흥미를 부른다.

한편 '술꾼도시여자들2'는 오는 12월9일 티빙에서 처음 공개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