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X김호중, 업그레이드 된 노래방 기계에 "빵빵하네~" 흡족
연예 2022/11/23 22:39 입력

100%x200

TV조선 '복덩이들고' 캡처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복덩이들고' 송가인, 김호중이 업그레이드 된 노래방 기계에 흡족해 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송가인 김호중의 복덩이들고'에서는 트로트 가수 송가인과 김호중이 뭉쳐 이목을 끌었다.

이날 제작진은 고구마밭 사연을 전했다. 고구마밭 일꾼 100인을 위해 두 사람이 도와야 한다는 것. 김호중은 "드디어 올 것이 왔다"라며 사전 미팅 당시를 떠올렸다.

이들은 다양하고 푸짐한 선물을 한가득 준비했다. 송가인은 "너무 마음에 든다. 선물이 달라지니까 저희 마음가짐이 또 달라진다"라며 기뻐했다. 김호중 역시 "할 맛이 난다"라고 미소지었다.

이때 노래방 기계가 등장했다. 지난 여행 때 바퀴가 없는 탓에 이동이 힘들었던 기계는 사라지고 '업그레이드' 된 기계가 나타났다.

송가인은 바로 마이크 테스트를 해봤다. 김호중도 마찬가지였다. 두 사람은 사운드에 만족했다. "장난 아니야, 빵빵하네~"라고 감탄하더니 조영남의 '화개장터'를 열창해 시선을 모았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