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정훈, 막내 나인우 속마음 듣고 눈물 글썽 [N컷]
연예 2022/07/03 15:11 입력

100%x200

KBS 2TV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연정훈이 촛불 의식 도중 눈시울을 붉힌다.

3일 오후 6시30분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은 '의리 의리한 수학여행'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간식 먹방, 베개 싸움, 숙소 탈출 등 온종일 학창 시절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여정을 만끽한 멤버들은 수학여행의 마무리로 레크리에이션 시간을 가진다. 레크리에이션 학과 출신 문세윤의 진행 아래, 흥겨운 댄스파티와 김종민의 장기 자랑까지 이어지면서 모두의 텐션이 치솟는다.

하지만 신나게 뛰어놀던 멤버들은 하나둘씩 촛불을 건네받고 하나둘씩 말을 잃기 시작한다. 고요한 분위기에 몰입한 채 차례로 옆 사람에게 불을 옮겨주던 이들은 서로를 향한 감사 메시지까지 덧붙이며 훈훈한 기류를 자아낸다고. 특히 연정훈은 막내 나인우의 따뜻한 속마음을 듣고 "와 눈물 나려고 해"라며 눈시울을 붉혀, 이들이 숨겨왔던 애틋한 속내가 이날 공개된다.

이후 우애를 다지는 것도 잠시, 진행자 문세윤은 금세 집중력이 바닥난 멤버들 때문에 홀로 힘겨운 사투를 벌인다. 또한 그는 자존심을 건드리는 '초딘'의 멘탈 공격에 인내심의 한계를 맛봤다는 후문이다. 과연 문세윤은 개구쟁이 같은 멤버들을 끝까지 이끌어갈 수 있을지, 모두를 울리고 웃긴 레크리에이션 시간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1박 2일'은 3일 오후 6시30분 방송.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