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다현 "김봉곤, 훈장님→김다현父로…웃지만 슬퍼보여"
연예 2022/06/29 23:00 입력

100%x200

MBC '라디오스타'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라디오스타'에 가수 김다현이 이제는 '김다현 아버지'로 유명해진 김봉곤 훈장의 근황을 전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나의 갓생일지' 특집으로 꾸며져 소유진, 박군, 김다현, 서동주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트로트 요정' 김다현의 등장에 김구라는 "아버지께서 전화왔다, 이제 다현이 매니저 한다고"라며 김다현의 아버지인 김봉곤 훈장을 언급했다.

이에 김다현은 "예전에는 아버지께서 훈장님으로 유명했는데 지금은 '김다현 아버지'가 되셨다"라며 "이제 식당가면 아버지께서 사진을 찍어주신다, 뭔가 웃프다, 웃고 계신데 슬퍼 보인다"라고 부연해 웃음을 안겼다.

소유진이 이를 공감하며 "나도 그런지 오래됐다, 내가 사진을 찍어드린다, 전 좋습니다, 아빠도 좋을 거예요"라고 남편 백종원을 언급했다. 그러자 김다현은 "아버지는 '자식 농사하는 게 제일 좋다'라고 하신다"라며 김다현의 인기에 기뻐하는 김봉곤의 근황을 전했다.

한편, MBC '라디오스타'는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