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영우' 유인식 감독 "복수 없는 법정드라마, 따뜻한 웃음·감동있어"[N현장]
연예 2022/06/29 16:34 입력

100%x200

사진제공=sky tv© 뉴스1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유인식 감독이 따뜻한 웃음과 잔잔한 감동이 있는 법정드라마를 예고했다.

29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역점에서 ENA 채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극본 문지원 연출 유인식) 시사와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유인식 감독, 배우 박은빈, 강태오, 강기영이 참석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법적드라마임에도 불구하고 주인공 우영우만의 유쾌하고 발랄한 분위기를 이어간다.

이날 유인식 감독은 "법정드라마에는 무겁고 처절한 복수나 살인사건으로 긴장감을 유발하는 장르인 경우가 많은데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는)그런 게 없어서 호기심이 느껴졌다"라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따뜻한 웃음과 잔잔한 감동이 있는 드라마가 될 거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것대로 즐길 수 있는 장르가 있다"라면서 "저희 드라마에는 웨딩드레스가 흘러내려서 생긴 문제, 땅 상속 문제 등 일상적인 사건이 등장한다"라고 설명했다. 유 감독은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가 그런 사건을 맡으면 전혀 새로운 사건이 된다"라면서 "(우)영우가 어떻게 독특한 방법으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까가 이 드라마의 매력이라고 생각한다"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스펙트럼을 동시에 가진 우영우의 대형 로펌 생존기를 담은 드라마로 오늘(29일) 처음 공개되며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