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구, 넘치는 카리스마…"'범죄도시2', 젤리 먹으며 두툼 근육 만들어" [N화보
연예 2022/06/17 09:45 입력

100%x200

손석구 / 에스콰이어 제공© 뉴스1

100%x200

손석구 / 에스콰이어 제공© 뉴스1

100%x200

손석구 / 에스콰이어 제공© 뉴스1

100%x200

손석구 / 에스콰이어 제공© 뉴스1

100%x200

손석구 / 에스콰이어 제공© 뉴스1

100%x200

손석구 / 에스콰이어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배우 손석구가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 영화 '범죄도시2'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손석구는 17일 공개된 패션매거진 에스콰이어 화보에서 다양한 의상을 입고 특유의 카리스마를 뽐냈다.

손석구는 이번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드라마 '지정생존자' '멜로가 체질' 등에 출연하면서 그 다음으로 그려둔 단계가 '범죄도시2'와 '나의 해방일지' 였는데, 팬데믹 등의 이유로 연기되면서 배우로서의 커리어가 잠시 포즈(멈춤)된 것 같은 느낌을 받았다"라고 말했다.

그 시기를 "애피타이저를 다 먹었는데 메인이 너무 오래 안 나오는 느낌"이라고 표현한 손석구는 "'나의 해방일지'가 큰 관심을 받은 과정만 해도 드라마틱했는데 그게 '범죄도시2'까지 이어졌으니 개인적으로 정말 운이 좋았던 셈이다, 차태현형이 '엔터테인먼트와 작품성 있는 드라마를 같이 터뜨린 시너지는 정말 대단하다'라고 전화로 응원을 해줬다"라고 했다.

'범죄도시2'의 상반신 노출 액션 신에 대해 "강해상(손석구 분) 캐릭터를 좀 섹시하게 만들어 보자는 건 제작자인 마동석과 이상용 감독의 혜안이었다"라며 "그 노출 액션 신이 대표적인 전략의 예다. 감독님이 여성 스태프들에게 전부 노출 신에 대한 의견을 물어보고, 벗은 버전과 안 벗은 버전을 다 찍은 후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또 "해당 신을 찍기 전에 근육을 펌핑해서 찍지 않고, 일부러 초콜릿이나 젤리를 먹어서 더 두툼하게 나오게 불렸다"라며 "체지방률이 낮고 근육이 잘 보이는 예쁜 몸은 마석도와 주먹을 주고받을 만큼 싸움을 잘 하게 보이지는 않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손석구의 화보와 인터뷰는 에스콰이어 7월호에서 공개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