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키움, 2년 만에 주부야구특공대 활동 재개
스포츠/레저 2022/05/24 14:30 입력

100%x200

키움 히어로즈가 약 2년 만에 주부야구특공대 활동을 재개한다.(키움 히어로즈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키움 히어로즈가 약 2년 만에 주부야구특공대 활동을 재개한다.

키움은 "오는 25일과 2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주부야구특공대 10기 기초반과 9기 고급반 발대식을 각각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주부야구특공대는 구로구와 양천구에 거주하는 기혼여성들이 쉽게 야구를 배우고 체험하는 프로그램이다. 주부야구특공대에 선발되면 홈경기 출입이 가능한 AD카드, 가족 무료입장, 시구와 시타 기회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주부야구특공대는 초급반과 고급반 과정으로 나눠져 있다. 초급반 대원들은 야구 용어와 규칙, 상식 등을 배우게 된다. 초급반을 수료하면 야구 전문가들의 지도 아래 전문적인 야구 수업을 받을 수 있는 고급반 과정에 참여할 수 있다.

주부야구특공대는 지난 2011년 제1기 모집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200명이 넘는 대원을 양성했다. 하지만 지난 2019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9기 기초반 수료식을 마지막으로 잠정 중단됐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