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사 "'빌보드뮤직어워즈' 참석 꿈 같아, 다음엔 노미네이션 되길" [N현장]
연예 2022/05/19 17:03 입력

100%x200

미국 NBC 인기 경연 프로그램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 우승을 차지한 가수 알렉사가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 열린 기자 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5.19/뉴스1 © News1 이성철 기자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가수 알렉사가 '빌보드뮤직어워즈' 참석이 꿈 같았다고 했다.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 진행된 알렉사 미국 NBC 경연 프로그램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American Song Contest/ASC) 우승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그는 '빌보드뮤직어워즈' 참석 소감을 전했다.

알렉사는 "'빌보드 뮤직 어워즈'에 간 게 꿈 같았다. 팝스타들과 같은 장소에 있는 것만으로도 꿈인지 현실인지 모를 정도였다"라며 "이번에는 프레젠터였는데, 다음에는 노미네이션이 됐으면 한다"라고 했다.

'빌보드 뮤직 어워즈'에서는 롤모델인 도자 캣도 만났다고. 알렉사는 "정말 좋아하는 아티스트인데 실제로 얼굴을 보고 얘기를 나눌 수 있어 멋지고 영광이었다"라며 "도자 캣이 내 피어싱을 보고 멋지다고 했는데, 다음에 그의 피어싱이 늘어있으면 내게 배운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는 미국의 50개 주와 워싱턴 DC, 5개 해외 영토를 대표하는 56명의 아티스트들이 미국 최고의 히트곡을 차지하기 위해 경쟁하는 최대 규모의 올 라이브 음악 경연이다. MC 켈리 클락슨, 스눕독과 세계적인 팝스타들이 대거 출연해 원작인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의 유럽 팬들에게도 뜨거운 반응을 얻은 바 있다.

알렉사는 지난 10일 미국 인기 오디션 프로그램인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에서 '원더랜드'로 압도적으로 우승을 차지, 파란을 일으켰다. 참가자 중 유일한 K팝 아티스트로 참가한 알렉사는 유명 팝 스타를 제치고 미국 대규모 경연 프로그램의 우승자로 등극, K팝의 글로벌 위상을 한껏 높였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