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세라핌, 첫 음방 마쳐…"떨리고 설레…발전하는 모습 보이겠다"
연예 2022/05/06 08:22 입력

100%x200

르세라핌© 뉴스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르세라핌(LE SSERAFIM)이 독보적인 콘셉트 소화력을 과시하며 데뷔 무대를 펼쳤다.

르세라핌(김채원, 사쿠라, 허윤진, 카즈하, 김가람, 홍은채)은 지난 5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데뷔 앨범의 타이틀곡 '피어리스'와 수록곡 '블루 플레임' 무대를 선보였다. '피어리스' 무대에서 여섯 멤버는 자신을 둘러싼 케이지를 힘차게 부수고 무수히 많은 마이크 앞에서 당당히 퍼포먼스를 펼치면서 세상의 시선에 흔들림 없이 나아가는 모습을 표현했다.

르세라핌은 최정상에 서고자 하는 당찬 모습을 역동적이면서도 세련된 군무로 그려 냈다. 세상과 타협할 바에는 최고가 되기를 선택한 강한 의지를 반영한 퍼포먼스와 도도한 표정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르세라핌은 타이틀곡과는 또 다른 매력이 담긴 수록곡 '블루 플레임' 무대도 선사했다. 멤버 김채원과 허윤진이 작사에 참여한 이 곡은 신비로운 분위기를 풍기는 디스코-펑크 스타일의 곡으로, 르세라핌은 유려한 멜로디에 맞춰 귀엽고 상큼한 매력을 마음껏 발산했다.

데뷔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친 르세라핌은 "음악방송 무대는 처음이라서 굉장히 떨리고 설렜다"며 "앞으로 멋있는 모습, 항상 발전하는 모습을 많이 보여 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르세라핌은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6일 KBS 2TV '뮤직뱅크', 8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