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비, '섹시몬스터' 남친 공개…센언니의 역대급 애교 본능
연예 2022/01/20 16:51 입력

100%x200

MBC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전지적 참견 시점'에 가비가 뜬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 연출 노시용, 윤혜진 / 이하 '전참시') 186회에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의 센 언니 가비가 출연, 반전 일상을 공개한다.

'스우파'를 통해 미국 느낌 충만한 텐션과 유행어 '헤이~'를 탄생시킨 가비가 '전참시'를 찾는다. 이날 방송을 통해 처음으로 일상을 공개하는 가비는 반전 가득한 하루로 빅재미를 선사할 예정.

제작진에 따르면 가비는 그 누구도 예상 못 한 '순한 맛' 일상을 공개한다고 한다. 공개된 사진 속 짙은 화장을 지운 민낯의 가비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여기에 뿔테 안경을 끼고 눈시울을 붉히고 있는 가비의 모습이 무대 밖 그의 '찐 일상'을 기대하게 한다.

그 뿐만 아니라 가비는 틈만 나면 랜선 선생님을 소환해 눈길을 끈다. 백종원과 강형욱의 영상을 보며 한 마리 순한 양으로 돌변한 것. 급기야 꼬박꼬박 대답까지 하는 모범생의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낸다는 후문.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는 가비의 '섹시 몬스터' 남자친구가 공개될 예정이라 기대감을 더욱 치솟게 만든다. 가비는 남자친구와 전화 통화에서 역대급 애교 본능을 발산,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한다.

센 언니 가비의 순한 맛 일상을 확인할 수 있는 '전참시' 186회는 이날 오후 11시10분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