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日 베스트 앨범, 오리콘 누적 판매량 100만 장 돌파
연예 2022/01/06 09:04 입력

100%x200

빅히트 뮤직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일본에서 발매한 베스트 앨범 'BTS, THE BEST'로 오리콘 주간 랭킹에서 누적 판매량 100만 장 돌파 기록을 세웠다.

6일 오리콘이 발표한 '주간 앨범 랭킹' 최신 차트(1월10일 자/집계기간 2021년 12월27일~2022년 1월2일)에 따르면, 지난해 6월 발매된 'BTS, THE BEST'는 차트 집계기간에 3000장 판매됐다. 이로써 'BTS, THE BEST'의 누적 판매량이 100만2000장으로 집계돼 방탄소년단은 오리콘 '주간 앨범 랭킹' 사상 '밀리언'을 달성한 14번 째 해외 아티스트가 됐다.

오리콘은 "해외 남성 아티스트가 앨범의 누적 판매량 100만 장을 기록한 것은 2004년 밴드 퀸(Queen) 이후 17년 9개월 만"이라고 전했다.

방탄소년단은 'BTS, THE BEST' 발매 직후인 2021년 6월 28일 자 '주간 앨범 랭킹'에서 첫 주 판매량으로는 해외 남성 아티스트 역대 1위인 78만2000장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정상에 오른 바 있다.

'BTS, THE BEST'는 방탄소년단이 2017년부터 4년간 일본에서 낸 싱글과 앨범 수록곡을 총망라한 앨범으로, 일본 오리지널 곡 '필름 아웃'(Film out)과 오리콘 '주간 스트리밍 랭킹' 사상 최단 누적 재생수 4억 회 돌파 기록(2021년 8월16일 자)을 보유한 '다이너마이트'(Dynamite) 등 총 23곡이 수록됐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