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우, 훌쩍 자란 딸과 예쁜 정원서 크리스마스 트리 꾸미기 [N샷]
연예 2021/11/29 08:00 입력

100%x200

최지우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100%x200

최지우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100%x200

최지우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100%x200

최지우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최지우가 어느새 훌쩍 자란 딸과 함께 정원에서 크리스마스 트리를 꾸몄다.

최지우는 28일 인스타그램스토리에 딸과 함께 정원에서 보낸 시간을 담은 사진들을 공개했다.

사진 속 최지우는 정원으로 보이는 공간에서 나무에 크리스마스 장식을 달고 있다. 빨간색 의상을 입은 귀여운 딸에게 "이거?"라고 의사를 물은 후 딸이 원하는 위치에 장식을 달아주는 엄마 최지우의 모습에서 따뜻함이 묻어난다.

한편 최지우는 2018년 3월 비연예인 남자친구와 결혼했으며 지난해 5월 득녀의 기쁨을 안았다. 결혼과 출산을 거치며 한동안 가정에 충실했던 그는 올해 2월 인스타그램을 개설하고 육아일상을 공개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또한 최근에는 차인표, 조세호, 이장우 등과 함께 예능 프로그램 '시고르 경양식'에 출연 중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