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스우파' 아이키 '방과 후 설렘'에서 담임선생님 된 사연은?
연예 2021/11/25 23:35 입력

100%x200

강영선 CP, 아이키, (여자)아이들 소연, 박상현 PD가 25일 서울 마포구 MBC 1층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MBC 새 예능 걸그룹 오디션 프로젝트 ‘방과후 설렘’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11.25/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박혜성 기자 = 댄서 아이키가 서바이벌 프로그램 '방과후 설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너네도 당해봐라"라며 남다른 참여 소감을 밝혔다.

MBC 새 오디션 프로그램 '방과후 설렘'의 제작발표회가 25일 서울 마포구 MBC 1층 골든마우스홀에서 진행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기획을 맡은 강영선 CP, 박상현 PD를 비롯해 옥주현, 권유리, 아이키, (여자)아이들 소연이 참석해 프로그램을 소개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권유리는 이날 오전 코로나19 확진자화 동선이 겹친 것을 확인하고 검사를 진행하고 제작발표회에는 안전을 위해 불참했으며, 옥주현은 이날 제작발표회에 지각했다.

아이키는 이날 다시 한번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 소감이 어떻냐는 질문에 "최근 뜨거운 서바이벌에 참여한 참가자였다면 이번에는 이 친구들에게 필요한 담임선생님에 임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면서 "친구들아 너네도 당해봐라"하는 마음으로 여러 가지 생각이 들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여자)아이들 소연은 "서바이벌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건 네 번째인데, 이번에는 참가자는 아니지만, 제가 참가자로도 예전에 출연했었기 때문에 그 친구들의 마음을 더 이해하면서 또 아이돌을 하면서 겪었던 노하우를 친구들에게 알려주려고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방과후 설렘'은 데뷔와 함께 빌보드 차트인에 도전할 글로벌 걸그룹을 발굴, 육성한다. 배우 윤균상이 진행을 맡았고 옥주현, 권유리, 아이키, 소연 등이 출연한다.

'방과후 설렘'은 오는 11월 28일 일요일 오후 8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