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패' 다저스 비상…슈어저, NLCS 6차전 선발 등판 취소
스포츠/레저 2021/10/23 15:20 입력


(서울=뉴스1) 서장원 기자 = LA 다저스 맥스 슈어저의 메이저리그(MLB)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 6차전 선발 등판이 취소됐다.

메이저리그 공식홈페이지 MLB.com은 23일(한국시간) 여러 소식통을 인용해 "슈어저가 NLCS 6차전에 선발 등판하지 않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슈어저를 대체할 선발 투수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징조는 있었다. 슈어저는 NLCS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2차전에서 79구를 던졌는데 이후 "팔이 죽은 것 같았다"며 정상 컨디션이 아님을 토로했다. 이날 슈어저는 4⅓이닝 4피안타 2실점을 기록한 뒤 마운드를 내려온 바 있다.

MLB.com은 "슈어저는 다음 등판을 위해 준비했지만 통증이 완전히 사라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슈어저는 23일 예정된 기자회견에도 참석하지 않았다.

1승3패 후 5차전에서 승리, 승부를 6차전까지 끌고 온 다저스는 계속된 부상 악재에 울고 있다. 챔피언십시리즈를 치르면서 투타에서 부상자가 속출, 완벽한 전력을 갖추지 못한 채 경기를 치르고 있다.

MLB.com은 "다저스는 토니 곤솔린, 에반 필립스, 데이비드 프라이스 등 긴 이닝을 던질 수 있는 투수들을 내보내 불펜 게임을 전개할 가능성이 있다"면서 다저스가 6차전을 전문 선발없이 치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