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기 체육기자상에 스포츠서울 김경무·문화일보 정세영 기자
스포츠/레저 2021/10/20 17:12 입력

100%x200

스포츠서울 김경무 기자(한국체육기자연맹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문화일보 정세영 기자와 스포츠서울 김경무 기자, 일간스포츠 배중현 기자와 KBS 하무림 기자가 한국체육기자연맹(회장 양종구)이 수여하는 2021년 3분기 체육기자상을 받는다.

한국체육기자연맹은 20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2021년 3분기 체육기자상 심사위원회를 열고 보도 부문 2건과 기획 부분 2건의 수상작을 결정했다.

보도 부문에서는 문화일보 정세영 기자의 '안산, 온라인 학대 당하고 있다'(7월30일 보도) 기사와 스포츠서울 김경무 기자의 '[단독] 정영식 "후배들에게 기회 주겠다"…11월 세계선수권대회 포기'(8월27일 보도) 기사가 선정됐다.

기획 부분에서는 일간스포츠 배중현 기자가 이틀(9월23일, 9월24일) 연속 작성한 '데이터로 분석한 KBO리그의 현주소'·'봉중근-김태균 위기의 야구를 진단하다 "한국 야구만의 스타일을 찾아라"'와 KBS 하무림 기자가 8월13일부터 9월6일까지 20차례 보도한 'KBS뉴스9 도쿄 패럴림픽 기획 보도 시리즈'가 뽑혔다.

2021년 3분기 체육기자상 시상식은 오는 25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