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스피릿' 백종원 "게스트도 나도 촬영인걸 잊고 술·진심 나눠"
연예 2021/09/27 10:27 입력

100%x200

넷플릭스 백스피릿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백종원이 게스트들과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고 말했다.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 새 시리즈 '백스피릿'의 제작발표회가 27일 오전 온라인으로 중게됐다.

'백스피릿'에는 배우 한지민 이준기 김희애, 배구선수 김연경, 가수 박재범 등 다양한 게스트들이 출연한다.

박희연PD는 "시청자분들이 이 프로그램을 보면서 '나도 진짜 술 한 잔 하고 싶다' 이런 감정을 느끼시는 것이 우리의 제일의 목표다"라며 "그러려면 게스트들이 먼저 이 감정을 느끼고 즐겨야 하는데, 그렇게 돼서 기분이 좋고 만족스럽다"라고 말했다.

백종원은 "제작진이 참 여우처럼 카메라가 잘 안 보이게 해놨다"며 "출연자도 나도 촬영인 걸 까먹고 술을 마시고 이야기를 나누는 것에 집중하게 된다"라고 했다.

이어 게스트들에 대해 "정말 워너비같은 분들인데, 평소에 생각했던 배우고 싶었던 면들이 술을 마시면서 자연스럽게 공유하게 되더라"며 "나도 힐링, 공부가 됐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내가 이 분들과 술을 마시면서 진심이 느껴졌는데 시청자들도 그 점을 볼 수 있을 것이다"라고 했다.

박희연PD는 "일단 술을 좋아하고 관심이 있는 분들, 선생님과 뭔가 공유할 수 있는 분을 모시고 싶었다. 또 각 회 서로 다른 우리나라 술을 다루다보니 술의 의미가 다 달라서 게스트들의 살아온 생각이 맞닿은 분들을 모시려고 했다. 아무래도 경험에 따라 생각이 달라질 수 잇어서 다양한 분야를 대표하는 분들을 섭외하고 싶었다"라고 했다.

'백스피릿'은 백종원이 한국을 대표하는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을 만나, 매회 다른 우리나라 술을 테마로 미처 몰랐던 술에 대한 모든 것과 인생을 이야기하는 넷플릭스 시리즈다.

오는 10월1일 공개.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