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미니 9집 '아타카' 선주문 141만장 돌파…자체 최고 기록
연예 2021/09/26 10:22 입력

100%x200

세븐틴/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세븐틴의 미니 9집 '아타카'(Attacca)가 벌써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26일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오는 10월22일 발매되는 세븐틴의 미니 9집 '아타카'는 예약 판매 하루 만에 국내외 선주문량 141만 장을 돌파했다.

이는 세븐틴의 앨범 선주문량 자체 최고 기록이자 전작 미니 8집 '유어 초이스'(Your Choice)의 초동(음반 발매 일주일간 판매량) 136만4127장을 넘어서는 수치다. 또 한번의 밀리언 셀러 등극과 커리어 하이를 예고, 세븐틴이 신보로 5연속 밀리언셀러를 달성할 수 있을지 이목이 쏠린다.

미니 9집 '아타카'는 2021년 "파워 오브 '러브''(Power of 'Love') 프로젝트의 세 번째 사랑의 형태로 삶에서 마주할 수 있는 다양한 사랑의 순간에 대해 이야기하며 솔직하면서도 다채로운 사랑의 감정으로 2021년을 가득 채울 것을 예고했다.

세븐틴은 지난 6월 발매한 미니 8집 '유어 초이스'로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 15위로 첫 진입, '톱 앨범 세일즈'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 '월드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각종 글로벌 차트를 휩쓸었다.

한편 세븐틴은 오는 10월22일 오후 1시 미니 9집 '아타카'를 전격 공개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