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율 "남편 문희준, '불후' 유의사항이라며 쪽지 써줬다"
연예 2021/09/25 19:14 입력

100%x200

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그룹 크레용팝 출신의 소율이 '불후의 명곡' 출연 전 남편 문희준의 조언을 받았다고 밝혔다.

25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는 부부 작곡·작사가 남국인&정은이 특집이 펼쳐졌다.

네 번째 가수로 그룹 크레용팝 출신 소율이 뽑혔다. 소율은 '불후의 명곡' MC였던 문희준과 결혼, 슬하에 딸 희율을 두고 있다. 희율은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소율은 "문희준이 편지를 써줬다. '불후' 유의사항이라고 써놨다"고 말했다. 문희준은 '작가분들에게 많은 것을 요구하지 말 것' '인터뷰 예상 질문과 답' 등을 적어놨다. 특히 '요즘도 불후의 명곡을 보나'라는 예상 질문에는 '너라면 보겠냐'라고 적어놔 웃음을 안겼다. 소율은 '사랑의 거리'를 불렀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