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색 여권 든 BTS…'대통령 문화특사' 임명 인증[N샷]
연예 2021/09/14 15:55 입력

100%x200

방탄소년단 트위터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보이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된 가운데, 외교관 여권을 지급받았다.

14일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에는 "안녕하세요. 문화특사소년단입니다. 마음 속은 아미와 함께"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이날 문재인 대통령에게 지급 받은 외교관 여권을 손에 든 채 포즈를 취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오전 청와대에서 방탄소년단에게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 임명장을 수여했으며, 외교관 여권과 만년필 선물도 전달했다.

지난 7월 문 대통령은 방탄소년단을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한 바 있다. 이에 따라 방탄소년단은 다음주 미국 뉴욕에서 진행되는 제76차 유엔총회에 참석해 본격적인 특사 활동을 시작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