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랄라랜드' 김정은 "노래방에서 트와이스 노래 불러…늙고 싶지 않다"
연예 2021/08/10 14:39 입력

100%x200

채널A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김정은이 젊은층의 음악도 즐긴다고 했다.

10일 오후 진행된 채널A 신규 음악 예능 '레전드 음악교실-랄라랜드'(이하 '랄라랜드') 제작발표회에서 김정은은 노래를 많이 알고 있다고 했다.

김정은은 "노래방에서 트와이스 노래를 부른다. 늙고 싶지 않은, 꼰대 되고 싶지 않은 미음"이라며 "웬만한 노래를 다 안다. 노래 부심이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신동엽이 노래를 많이 알아서 나를 가르치려고 하는데, 나와 비교했을 때 동물농장 아저씨가 아닌가 한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유리는 "언니가 진짜 수록곡도 다 안다. 쥬크박스"라고 해 김정은의 음악 지식에 감탄했다.

한편 '랄라랜드'는 신동엽, 김정은, 이유리, 조세호, 고은아, 황광희가 대한민국 레전드 가수에게 직접 노래를 배우는 '원 포인트 레슨' 뮤직테인먼트. 어느 때보다 노래에 진심인 6인방이 레전드 가수의 '명곡 완창'에 도전한다. 10일 오후 10시30분 첫방.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