佛 영화 '티탄', 황금종려상…이병헌, 여우주연상 시상(종합) [2021 칸영화제]
문화 2021/07/18 04:50 입력

100%x200

'티탄' 포스터 © 뉴스1

100%x200

칸 국제영화제 폐막일인 17일 오후(현지시간) 영화제가 열리고 있는 프랑스 남부 휴양도시 칸 팔레 데 페스티벌에서 폐막식 시상자로 지정된 배우 이병헌이 레드카펫에 오르고 있다. 2021.07.18/뉴스1. © News1 이준성 프리랜서기자

100%x200

칸 국제영화제 폐막일인 17일 오후(현지시간) 영화제가 열리고 있는 프랑스 남부 휴양도시 칸 팔레 데 페스티벌에서 르나트 라인제브가 레드카펫 위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JULIE (EN 12 CHAPITRES)의 주연으로 출연한 라인제브는 폐막식에서 제74회 칸 여우주연상(Prix d'interprétation féminin)을 수상했다. 2021.07.18/뉴스1. © News1 이준성 프리랜서기자


(서울, 칸=뉴스1) 정유진 기자,이준성 프리랜서기자 = 제74회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은 영화 프랑스 영화 '티탄'(Titane, 감독 줄리아 듀코나우)에 돌아갔다.

한국시각으로 18일 오전 2시25분(현지시각 17일 오후 7시25분) 프랑스 칸의 팔레 드 페스티벌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진행된 제74회 칸 국제영화제(칸 영화제) 폐막식이 열렸다. 이날 칸 영화제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은 '티탄' 수상했다. 이 작품은 10년 만에 잃어버렸던 아들이 되돌아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다. 줄리아 듀코나우 감독은 올해 처음으로 칸 영화제 경쟁 부문에 초청을 받았으며, 앞서 영화 '로우'로 2019년 세자르영화제에서 각본상을 받은 바 있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두 부문에서 공동 수상이 나왔다. 핀란드 영화 '컴파트먼트 넘버.6'(COMPARTMENT NO. 6)(감독 주호 쿠오스마넨)와 이란 영화 '어 히어로'(A Hero)(감독 아쉬가르 파라디)가 심사위원대상을 공동 수상했다.

태국 영화 '메모리아'(Memoria)(감독 아피찻퐁 위라세타쿤) 이스라엘 '아헤드의 무릎'(Le genou d’ahed)(감독 나다브 라피드 감독)은 심사위원상을 함께 받았다.

감독상은 개막작이기도 했던 프랑스 영화 '아네트'(ANNETTE)의 레오 카락스 감독에게 돌아갔다. 레오 카락스 감독은 시상식에 참석하지 않았다. 각본상은 일본 영화 '드라이브 마이 카'(Drive my car)의 하마구치 류스케, 오이 타카마사가 거머 쥐었다.

남우주연상은 니트램'(Nitram)(감독 저스틴 커젤, 호주)의 케일럽 런드리 존스, 여우주연상은 '더 워스트 펄슨 인 더 월드'(THE WORST PERSON IN THE WORLD)(감독 요아킴 트리에, 노르웨이)의 르나트 라인제브가 받았다.

세계 최고의 영화 축제인만큼, 화려한 시상자들을 보는 재미도 컸다. 황금종려상 시상자로는 샤론 스톤이 등장했으며, 여우주연상 시상자로는 우리나라 배우 이병헌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이병헌은 이날 시상자로 무대에 올라 유창한 불어로 "여기에 와서 너무 기쁘고 수상자 모두 축하드린다"라고 인사했다. 이어 그는 영어로 "내가 불어를 잘 못해서 죄송하다"며 "이 페스티벌은 나에게 아주 특별하다, 봉준호 감독이 영화제를 열었고 송강호가 심사위원"이라고 인사했다. 그러면서 심사위원장 스파이크 리와 자신의 외모가 닮았다고 농담을 던져 객석의 웃음을 끌어냈다.

폐막식에 참석한 한국 배우는 이병헌 뿐만이 아니었다. 경쟁 부문 심사위원 중 한 명이었던 송강호도 무대 위에 앉아 폐막식을 빛냈다. 스파이크 리 심사위원장을 비롯해 배우 마티 디옵, 미국 여배우 매기 질렌홀, 오스트리아의 예시카 하우스너 감독, 프랑스 배우 멜라니 로랑, 브라질 클레베르 멘돈사 필류 감독, 프랑스 배우 타하르 라힘 등과 함께 심사위원 9인 중 한 명으로 활약한 송강호는 24편의 경쟁부문 진출작들을 심사했다.


한편 칸영화제는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열리지 않았으며 공식 초청작 발표로 이를 대신했다. 올해 2년여 만에 다시 열리게 된 제74회 칸 영화제는 6일(한국시간 7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이날까지 12일간 진행됐다. 우리나라 영화는 주요 경쟁 부문에 초청을 받지 못했지만, 한재림 감독의 영화 '비상선언'(감독 한재림)이 비경쟁 부문, 홍상수 감독의 '당신 얼굴 앞에서'가 올해 신설된 칸 프리미어 섹션에 초청을 받았다. 또한 시네파운데이션(La Sélection de la Cinéfondation)에 윤대원 감독(한국예술종합학교)의 '매미'가 초청받아 2등상을 수상했다.

이번 칸 영화제 개막식에서는 봉준호 감독이 깜짝 등장해 개막을 선언해 눈길을 끌었다. 봉준호 감독은 개막 선언 뿐 아니라 여섯명의 감독, 배우들과 함께 그들의 작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랑데부 아베크'(Rendez-vous avec) 행사에 참여하기도 했다. 이 행사에는 봉 감독 외에도 조디 포스터, 맷 데이먼, 이자벨 위페르, 스티브 매퀸, 마르코 벨로치오 등이 참여했다.

다음은 2021년 제74회 칸 영화제 수상자(작)

Δ황금종려상_'티탄'(Titane)(감독 줄리아 듀코나우, 프랑스)
Δ심사위원대상_'컴파트먼트 넘버.6'(COMPARTMENT NO. 6)(감독 주호 쿠오스마넨, 핀란드)
'어 히어로'(A Hero)(감독 아쉬가르 파라디, 이란)
Δ감독상_레오 카락스/'아네트'(ANNETTE, 프랑스)
Δ각본상_하마구치 류스케, 오이 타카마사/'드라이브 마이 카'(Drive my car, 일본)
Δ심사위원상_'메모리아'(Memoria)(감독 아피찻퐁 위라세타쿤, 태국)
'아헤드의 무릎'(Le genou d’ahed)(감독 나다브 라피드 감독, 이스라엘)
Δ여우주연상_르나트 라인제브/'더 워스트 펄슨 인 더 월드'(THE WORST PERSON IN THE WORLD)(감독 요아킴 트리에, 노르웨이)
Δ남우주연상_케일럽 런드리 존스/'니트램'(Nitram)(감독 저스틴 커젤, 호주)
Δ명예 황금종려상_마르코 벨로치오 감독
Δ황금카메라상_'뮤리나'(Murina)(감독 안토네타 알라마트 쿠시야노비치, 크로아티아)
Δ단편 황금종려상_'세상의 모든 까마귀들'(TIAN XIA WU YA)(감독 이탕)
Δ단편 특별언급상_'8월의 하늘'(LE CIEL DU MOIS D'AOUT)(감독 자스민 테누치)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