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술공주 샐리' 작곡가 고바야시 아세이 사망…향년 88세
월드/국제 2021/06/14 21:59 입력

100%x200

요술공주 세리(유튜브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일본의 유명 애니메이션 및 CM송 작곡가인 고바야시 아세이가 심부전으로 향년 88세로 영면했다고 NHK가 14일 보도했다.

고바야시는 한국에도 잘 알려진 TV만화 '요술공주 샐리'의 원곡 주제가를 작곡한 인물이다.

한국의 중장년층이라면 '요술 공주 세리가 찾아왔어요. 별나라에서 지구로 찾아왔어요~'로 번안된 노랫말이 어렴풋이 기억날 것으로 보인다.

고바야시는 도쿄도 출신으로 대학시절 재즈 밴드에서 활동하다가 졸업 후 본격적으로 작곡을 배웠다.

그는 일본에서 TV 광고 발달 초창기에 「완사카양」이라는 유명한 CM송을 작곡해 큰 주목을 끌었다.

이후 각종 CM송 외에도 '요술공주 샐리'나 '비밀의 앗코짱' 등 여러 애니메이션의 주제가를 맡아 경쾌한 리듬과 선율의 곡으로 인기를 끌었다.

또 배우로도 활동하고 뚱뚱한 체격으로 인해 초대 일본 비만자협회 회장을 지내기도 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