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대학 시절 1학년만 네 번 다녀…서울예대 여고괴담" 폭소 [RE:TV]
연예 2021/06/10 05:30 입력

100%x200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개그맨 유재석이 대학 시절을 떠올렸다.

9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유재석은 대학 동문 김세훈 감독이 출연하자 친분을 드러내며 반가워했다.

유재석은 MC로서 김세훈 감독에게 뮤직비디오 배우 캐스팅(배역) 비화를 물어봤다. 김세훈 감독이 촬영한 뮤직비디오에는 이영애, 최지우, 송승헌, 송혜교, 신하균 등 당대 최고 배우들이 출연했기 때문.

이에 대해 유재석은 "신하균씨 연기가 너무 좋아서 캐스팅했다던데"라는 질문을 던졌다. 김세훈 감독은 "뮤직비디오 의뢰받고 배우 캐스팅을 하는데 마침 영화에 나온 신하균씨를 눈여겨보게 됐다. 연기가 너무 좋다 해서 포지션의 '아이 러브 유' 뮤직비디오에 출연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듣던 유재석이 신하균 역시 대학 동문이라는 말을 꺼냈다. 특히 유재석은 "저는 1학년만 네 번 다니지 않았냐. 수업을 하균씨하고도 듣고 형(김세훈)하고도 들었다"라고 솔직히 고백해 폭소를 유발했다.

유재석은 이어 "2학년 수업을 못 들어봤다. 1학년 수업만 탄탄하게 들었다. 제가 1학년 수업만 계속 들어서 '서울예대 여고괴담'이다"라고 농을 던져 큰 웃음을 안겼다. 이를 듣던 조세호는 "서울예대가 2년제인데 1학년만 4년을 다닌 거냐"라고 거들어 폭소를 더했다.

한편 이날 방송은 '감독의 세계'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김세훈 감독 외에도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이종필 감독, 윤성원 영상 제작자, 김가람 여행 프로그램 PD 등이 자기님으로 출연해 눈길을 모았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