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재숙 "24㎏ 빠진 거 아님요! 제발…누가 빠졌다고 한 것?"
연예 2021/05/07 17:57 입력

100%x200

하재숙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하재숙이 자신에 대한 '24㎏ 감량' 수식어를 언급했다.

하재숙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최대철과 함께 찍은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하재숙은 함께 호흡을 맞추는 최대철의 팔짱을 낀 채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하재숙은 KBS 2TV 주말드라마 '오케이 광자매'에서 신마리아 역으로 출연 중으로, 그는 극 중 자신의 아이 복뎅이의 친부인 배변호(최대철 분)를 두고 이광남(홍은희 분)과 대립각을 형성 중이다.

하재숙은 사진에 "그래서 우린 어떻게 되냔 마리아"라고 적으며 신마리아와 배변호의 관계를 궁금해하는 한편 "24㎏ 빠진 거 아님요! 제발! 누가 빠졌다고 한겨"라고 적으며 자신의 몸무게와 관련한 잘못된 정보를 바로잡았다.

한편 '오케이 광자매'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55분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