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만세' 박수홍 "독립한 지 10년, 실질적으론 2년 전" 사연은?
연예 2021/04/11 09:24 입력

100%x200

JTBC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박수홍, 강승윤이 본 절친들의 '독립생활'은 어떨까.

오는 12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독립만세'는 초보 독리버들의 절친 특집으로 진행된다. 송은이의 절친인 박수홍, 악뮤(AKMU) 절친 위너 강승윤과 함께 한층 풍성한 즐거움을 선사한다.

이날 강승윤은 위너의 '뜸'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던 수현과 남자친구, 여자친구로 호흡을 맞춘 후 어색하다는 속마음을 드러내지만 정작 수현은 "하나도 안 어색하다"고 답해 깨알 웃음을 안긴다. 이에 충격을 받은 그는 "나만 진심이었다"라고 외치며 유쾌한 리액션으로 폭소를 자아낸다.

또한 수현이 키스신(?) 촬영 당시 멋짐이 폭발했던 강승윤의 비하인드를 전한다고 해 벌써부터 설렘 지수를 상승시키고 있다.

독립한지 10년이 넘은 박수홍은 2년 전 반려묘 다홍이를 만나며 진정한 독립을 이뤘다고. '다홍이 아빠'인 그는 다홍이가 온 이후 자연스럽게 변화한 독립공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던 중 녹화장에 함께 왔다는 사실을 밝혀 뜨거운 관심을 받는다. 이에 '독립만세' 스튜디오에서 다홍이와의 동반 출연이 성사될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더불어 박수홍의 끝없는 다홍이 자랑이 재미를 더한다. 그는 다홍이가 냉장고에서 음료수를 꺼낸다거나 교체해야 할 공기청정기 필터를 알려준다는 등 귀를 의심케 하는 다양한 천재설을 제기해 '다홍이 아빠'의 격한 사랑을 짐작케 한다. 마당이 있는 송은이의 독립 하우스를 부러워하는 이유도 다홍이 때문으로 기승전'다홍'이인 그의 활약에 관심이 쏠린다.

'독립만세'는 오는 12일 밤 9시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