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오마이걸 효정 "지난 출연에 정색 多…이번엔 즐기겠다"
연예 2021/04/10 19:56 입력

100%x200

KBS 2TV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효정이 지난 출연을 모니터하고 스스로에게 실망했다고 밝혔다.

10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에는 그룹 오마이걸 효정, 지호가 출연했다.

이날 항상 웃는 표정으로 유명한 효정이지만 지난 출연에서는 각종 정색 표정을 남기고 갔다. 출연 이후 방송 모니터를 하며 실망했다는 효정은 "제가 소리를 너무 꽥꽥 지르더라. 방송 보는데 '내가 저랬나' 싶더라"라면서 "조신하게 있다 가겠다. 밝게 즐기면서 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지호는 '놀토' 첫 출연이다. 지호는 태연을 만난다는 생각에 매우 떨렸다며 "연습생 때 소속사 선배인 B1A4 무대를 보러 갔었다. 그런데 복도에서 조그맣고 반짝반짝한 사람을 봤다. 그게 태연이었다. 요정인 줄 알았다"고 팬심을 드러냈다. 옆자리에 앉은 태연을 제대로 쳐다보지도 못하는 정도였다. 태연은 "재밌게 놀아보자"며 반가워했다.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