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표=음방 1위" 돌아온 스테이씨, '에이셉'으로 보여줄 성장(종합)
연예 2021/04/08 16:47 입력

100%x200

하이업엔터테인먼트 © 뉴스1

100%x200

하이업엔터테인먼트 © 뉴스1

100%x200

하이업엔터테인먼트 © 뉴스1

100%x200

하이업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스테이씨가 '에이셉'으로 당차게 돌아왔다.

8일 오후 그룹 스테이씨(STAYC) 두 번째 싱글 '스테이덤'(STAYDOM)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스테이씨는 타이틀곡 '에이셉'(ASAP)의 무대와 뮤직비디오를 최초로 공개하고, 신곡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스테이덤'은 스테이씨가 약 5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보로, 자유로움 안에서 특유의 하이틴과 키치함을 앞세워 더 강력해진 틴프레시, 자신감 있는 모습을 팬들에게 보여줄 계획이다. 리더 수민은 "새로운 모습과 새로운 콘셉트로 돌아오게 됐는데, 어떻게 봐주실지 기대되고 설렌다"라고 말했다.

자타공인 최고의 히트메이커 블랙아이드필승-전군의 조합으로 탄생한 타이틀곡 '에이셉'은 청량하고 매력 넘치는 사운드가 돋보이는 '틴프레시'한 곡이다. 가슴 속에 완벽하게 그려 놓은 이상형이 'ASAP'(As Soon As Possible)하게 나타나줬으면 하는 마음을 톡톡 튀고 재치 있게 풀어냈다. 세은은 "장난스럽고 엉뚱하지만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해 기대감을 높였다. 윤은 "데뷔곡에서 어리기만 한 사랑을 보여줬다면, 이번엔 성숙한 사랑을 보여줄 것"이라고 했다.

그 외에도 세련되고 감각적인 멜로디와 유쾌한 가사가 긍정적인 에너지를 선사하는 '소 왓'(SO WHAT), 가슴에 담겨진 사랑이 마치 별빛처럼 느껴져 닿을 듯 말 듯 애달픈 마음을 노래한 컨템포러리 R&B 장르의 곡 '사랑은 원래 이렇게 아픈 건가요', 일렉트로닉뮤직 장인 DJ TAK과 스테이씨의 데뷔곡 '소 배드'(SO BAD)가 만나 원곡과는 또 다른 강렬한 느낌의 EDM TRAP 장르로 재탄생한 '소 배드'(TAK REMIX)’까지 총 4개 트랙이 수록됐다. 아이사는 '소 왓'으로 긍정적인 에너지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 했으며, 윤은 '사랑은 원래 이렇게 아픈 건가요'에서 멤버들의 감성적인 보컬을 들을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이번 활동을 앞두고 블랙아이드필승 역시 조언을 건넸다고. 수민은 "블랙아이드필승 PD님이 무대에 자연스러움을 묻히라고 조언을 해주셨다. 그래야 보는 사람들도 편하다고 하셔서 신경을 쓰고 있다"라고 말을 했다. 이어 그룹만의 차별점으로는 "젊고 밝고 에너지 가득한 틴프레시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스테이씨는 지난해 데뷔 싱글로 총 2만1909장의 단일 앨범 누적 판매량을 기록하며 2020년 단일 앨범 판매차트 신인 여성 부문 1위를 차지한 것과 타이틀곡 '소 배드'(SO BAD)가 발매 후 '빌보드 K팝 100' 주간 차트 90위, 미국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21위에 오른 것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시은은 "인기를 실감한다기 보다는 성적을 보고 감사하다는 마음이 드는 것과 동시에, 좋은 음악으로 보답해야겠다는 생각이 드는 동기가 됐다"며 "수치를 보고 '말도 안 된다. 우리 부족한데 많은 관심을 주신다'라는 생각에 부담감도 들었다"라고 했다.

수민은 스테이씨가 인기를 얻는 이유에 대해 "기존 음악 따라가지 않고 우리만의 음악을 하는 게 강점이 아닐까 한다"고 했으며, 향후 목표에 대해 아이사는 "신인상을 받고 싶고 '에이셉'으로 음악방송 1위도 하면 감사할 것 같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스테이씨는 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싱글 '스테이덤'을 발매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