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주병진 "김흥국 유행어→이경규 몰래카메라 모두 내 아이디어"
연예 2021/04/07 23:12 입력

100%x200

MBC '라디오스타'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라스' 주병진이 '일밤' 시절 활약상을 공개했다.

주병진은 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 과거 큰 인기를 끌었던 예능 '일밤' 뒷이야기를 전했다.

그는 기억에 남는 스타로 김흥국, 이경규 등을 꼽았다. 특히 김흥국의 유행어인 '아 응애예요~'를 자신이 만들었다고 해 놀라움을 줬다.

주병진은 이 질문을 받고 "맞다. 김흥국 인터뷰 중에 애드리브로 나온 거다. 김흥국이 결혼했는데 아이를 낳을 거라고 하니까 제가 '응애예요 하면서 나올 것 같다'라고 했었다"라고 회상했다.

또 이경규의 몰래카메라 역시 자신의 아이디어였다고 밝혀 놀라움을 더했다. 주병진은 "몰래카메라 아이디어를 냈다. 그 포맷의 시작은 저였다. 코너명도 '몰래카메라'라고 제가 만들었다"라고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