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현장] 지플랫 "데뷔 후 처음 악플 보고 멍해져…정말 속상했다"
연예 2021/04/07 15:40 입력

100%x200

가수 지플랫(본명 최환희)이 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롤링홀에서 열린 첫번째 싱글 앨범 'Day and Night'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21.4.7/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가수 지플랫(Z.flat·본명 최환희)이 악플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털어놨다.

지플랫은 7일 오후 3시 서울 마포구 어울마당로 롤링홀에서 첫 번째 싱글 앨범 '데이 앤드 나이트'(Day and Night) 발매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지플랫은 수록곡 '블러프'에 자신에 대한 악플에 대해서도 담았다. 이에 관해 "데뷔하고 나서 처음으로 악플을 접해봤다. 처음에는 멍하더라. 첫 악플을 보는데 되게 속상하기도 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이어 "그러다가 이런 걸 보는 게 더 이상 저한테는 좋을 게 없어서 그 뒤로는 댓글을 많이 보는 편도 아니고, 본다고 해도 완전 끝까지 내려서 보지 않는다. 일부만 본다"고 밝혔다.

한편 첫 싱글 '데이 앤드 나이트'는 힙합, 알앤비(R&B) 장르로 꾸며져 지플랫이 작사, 작곡 편곡을 직접 맡았다. 동명의 타이틀곡 '데이 앤드 나이트'는 장거리 연애를 하는 연인들의 설렘과 기다림을 주제로 지플랫이 직접 작사, 작곡으며, 편안하고 비교적 느린 템포의 곡이다.

오는 8일 낮 12시 발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