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아·김선호 '갯마을 차차차' 출연 확정…로코 호흡 맞춘다
연예 2021/04/02 10:15 입력

100%x200

배우 신민아(왼쪽) 김선호 / 사진제공=에이엠엔터테인먼트, 솔트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신민아와 김선호가 '갯마을 차차차'로 호흡을 맞춘다.

tvN 새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극본 신하은/ 연출 유제원) 측은 2일 신민아와 김선호의 출연 확정 소식을 전했다.

'갯마을 차차차'는 현실주의 치과의사 윤혜진(신민아 분)과 만능 백수 홍반장(김선호 분)이 짠내 사람내음 가득한 바닷마을 공진에서 벌이는 티키타카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오 나의 귀신님' '내일 그대와' 등 다수의 로코를 연출한 유제원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왕이 된 남자'를 공동 집필한 신하은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신민아는 극 중 재색겸비에 잘나가는 치과의사로 완벽한 스펙을 가졌지만 내면은 다소 헐렁한 윤혜진 역을 맡았다. 윤혜진은 자신의 안에 숨어 있는 2%의 정의로움 때문에 인생의 계획이 틀어져 버리고, 우여곡절 끝에 공진에 내려와 그녀의 궁금증을 자극하는 남자 홍반장(김선호 분)을 만나게 되는 인물이다.

김선호는 서사 그 자체의 외모에 판타스틱한 소프트웨어까지 장착했지만 공식적인 직업은 무직인 홍두식 역을 연기한다. 사람들에게 '홍반장'이라 불리는 두식은 공진에서 누군가에게 무슨 일이 생기면 틀림없이 나타나 도와주는 인물이다.

'갯마을 차차차' 제작진은 "완벽한 로코 라인업이 완성된 것 같다"라며 "신민아, 김선호의 놀라운 캐릭터 싱크로율은 물론 톡톡 튀면서도 따뜻한 이야기가 힐링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갯마을 차차차'는 올 하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