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나인우, 지수 대타로 '달이 뜨는 강' 합류…9회부터 등장
연예 2021/03/05 18:17 입력

100%x200

나인우/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우 나인우가 '달이 뜨는 강'의 온달로 합류한다.

5일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연출 윤상호) 측은 나인우를 온달 역으로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나인우는 '달이 뜨는 강' 9회부터 온달 역으로 시청자와 만날 예정이다. 이에 나인우는 최근 학폭 논란에 휩싸인 지수를 대신하게 됐다.

극 중 나인우가 연기할 온달은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으로, 아버지의 유언에 따라 비폭력주의자로 살아가다가 사랑하는 여인 평강(김소현 분)을 위해 칼을 잡는 인물이다. 세상과 등지고 살아온 바보 같은 온달이 평강을 만나 점차 어지러운 속세로 나오는 과정이 어떻게 그려질지 시청자들의 기대를 받고 있다.

'달이 뜨는 강' 제작진에 따르면 큰 키와 순수한 미소를 겸비한 나인우가 온달 역할에 제격이라는 평이다. 또한 평강 역할의 케미스트리도 나인우의 합류를 기대하게 하는 포인트 중 하나다.

지난 2015년 영화 '스물'로 데뷔한 나인우는 드라마 '빛나거나 미치거나', '꽃길만 걸어요', '쌍갑포차', '철인왕후'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특히 최근 출연한 '철인왕후'에서는 걸출한 연기력을 선보이며 사극 연기도 가능하다는 것을 입증했다.

이에 나인우가 '달이 뜨는 강'에서는 또 어떤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지, 나인우의 합류가 '달이 뜨는 강'과 어떤 시너지를 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온달로 변신한 나인우의 활약을 지켜볼 수 있는 '달이 뜨는 강'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30분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