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삼광빌라!' 려운, 강경헌 친모일 수 있다는 사실에 '충격'
연예 2021/02/28 20:25 입력

100%x200

KBS 2TV '오! 삼광빌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오! 삼광빌라!' 김선영이 인교진, 강경헌 사이의 의심을 풀었다.

28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극본 윤경아/연출 홍석구)에서는 이라훈(려운 분)이 김은지(강경헌 분)가 친모일 수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충격 받았다.

이날 이만정(김선영 분)은 김확세(인교진 분)와 김은지에게 어떤 사이냐고 물었다. 이라훈과 차바른(김시은 분)은 이를 엿들었다. 이만정은 김확세에게 김은지가 아들을 찾으러 왔다는 사실을 몰랐냐고 물었다. 김확세는 아이가 있는 건 알았지만, 아이를 찾으러 왔다는 사실은 몰랐다고 했다. 이만정은 이라훈이 김은지의 아들일 수 있다는 사실을 얘기했다. 이를 들은 이라훈은 충격에 빠졌다. 김확세는 이만정이 자신을 의심하자 억울해했고, 김은지는 김확세는 아이 아빠가 아니며 김확세와 아이 아빠도 아는 사이라고 해명했다.

이만정은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김확세와 이라훈이 너무 닮아서 정신이 나간 것 같았다고 머리를 조아렸다. 이만정은 김은지에게 이라훈과 친자 검사를 하지 않을 거냐고 물었다. 김은지는 "그냥 보고 싶어서 왔다. 두 분도 비밀 지켜달라"고 부탁했다. 이라훈은 차바른에게 "우리 아까 들었던 거 우리끼리만 알고 있자"고 했다.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