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안일권, 이 구역의 깐족 전문가 #싸움서열 #성대모사(종합)
연예 2021/02/26 15:50 입력

100%x200

안일권© 뉴스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개그맨 안일권이 '깐족 전문가'다운 입담을 뽐냈다.

26일 오후 3시 방송된 MBC FM4U에는 개그맨 안일권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안일권은 이날 라디오에 '깐족 전문가'로 소개됐다. 안일권은 "깐족 전문가 타이틀 좋다고 생각한다"며 "개그맨으로서 까불거리는 캐릭터 괜찮다"고 밝혔다.

이어 "어렸을 때부터 많이 깐족대기도 했다"며 "나와 맞는 직업을 하면서 이런 수식어는 감사하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안영미는 "최근 줄리엔강이 싸움 서열을 피라미드로 만들었는데 본인이 1위라고 했다"며 "그 피라미드에는 안일권이 없던데 자존심 상하지 않나"라고 질문했다.

이에 안일권은 "기분이 안나쁘다"라며 "코끼리는 개미가 보이지 않듯이 그들만의 리그라서 나는 알지 못한다"고 재치있게 답변해 폭소케 했다.

그는 또 김종국 등에 대해 도발하는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요새는 숨죽이고 있는데, 강자분들이 여유가 있다"며 "사실 강호동 선배한테만 동의를 구하고 도발을 했고, 다른 분들은 동의를 구하지 않고 도발했다"고 말했다.

이어 "사실 그분들 정말 감사하다"라며 "내가 도발 후 마주쳤을 때 그분들이 먼저 여유롭게 받아들여줬다"고 말했다.

이날 안일권은 라디오에서 이정섭 성대모사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웃음을 자아냈으며 안영미 뮤지와 시종일관 재미있는 티키타카를 보여줬다.

더불어 개인기 코너를 통해서는 김정민 등 다양한 인물들의 성대모사를 소화했다. 그는 "무조건 빵빵 터지기 때문에 웃음 참으려면 참아보라"고 말해 더욱 웃음을 선사했다.


[email protected]@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