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라' 김승혜 "'놀면 뭐하니'에서 눈물? 예전 생각하니 울컥"
연예 2021/02/23 17:19 입력

100%x200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 보이는 라디오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개그우먼 김승혜가 '놀면 뭐하니?'에서 눈물을 흘린 이유를 전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에서 DJ들은 김승혜가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한 것을 언급하며 '유재석이 얘기한 유망주'라고 소개했다.

김승혜는 "처음 작가님한테 전화왔을 때 믿기지 않아서 떠봤다. 나중에 진짜라는 것을 알고 사과했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DJ들이 '놀면 뭐하니?'에서 울었던 일에 대해 웃자 "이야기를 하다가 '말하는대로'가 생각이 났고, 예전 생각이 떠올랐다. '어떻게 나한테 이런 큰 예능이 들어왔을까' 해 울컥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미스터 라디오'는 매일 오후 4시에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