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박진영 "회사는 작품집 안 좋아해…안 되면 있지·트와이스 집중"
연예 2021/02/09 14:58 입력

100%x200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박진영이 작품집 첫 곡인 '촌스러운 사랑노래'가 잘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9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 박진영은 요요미를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처음 봤다며, 정성껏 신곡 '촌스러운 사랑노래'를 분비했다고 말했다.

박진영은 "(이 노래가) 잘 안 되면 트와이스, 있지, 스트레이 키즈에 다시 집중해야 한다"며 "지금도 회사에서는 이 프로젝트 자체를 좋아하진 않는다"고 솔직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박진영 PD와 요요미의 합작품 '촌스러운 사랑노래'가 오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 공개된다.

'박진영PD' 작품집의 첫 곡 '촌스러운 사랑노래'는 미국의 컨트리 음악과 한국의 트로트를 합친 '컨트롯' 장르로 박진영이 직접 명명했다. 순수하고 서정적인 감성의 멜로디와 가사가 담겨 기대를 모은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