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조병규 "박은빈과 친남매처럼 지내…남궁민 존경"
연예 2021/02/04 08:40 입력

100%x200

SBS고릴라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조병규가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호흡을 맞췄던 박은빈과 남궁민을 언급했다.

조병규는 4일 전파를 탄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서 "조병규에게 '스토브리그'란"이라는 질문에 "가슴이 핫핫"이라고 답했다.

조병규는 "OST를 들을 때마다 가슴이 뜨거워진다"며 "정말 열심히 만들었던 것 같고 너무 재밌게 촬영했었는데 첫 상까지 받았다. 너무 좋은 기억이었다"고 털어놨다.

또 조병규는 박은빈과 남궁민 중 케미스트리가 더 좋았던 배우로 박은빈을 꼽았다. 그는 "누나와는 주로 많이 붙었었다. 연기대상 VCR 영상도 은빈 누나와 같이 찍었다"면서 "실제로도 친남매처럼 잘 지냈었다. 남궁민 선배님은 워낙 대선배님이시니까 배울 점이 많았고 존경스러웠다"고 고백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