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빅히트 자회사 '비엔엑스'에 4119억원 투자…"지분 49% 확보"
IT/과학 2021/01/27 17:51 입력

100%x200

제페토 사옥투어. (네이버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송화연 기자 = 네이버는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자회사 비엔엑스 지분 49%를 4118억8404만원에 취득한다고 27일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 대비 6.33% 규모다.

비엔엑스는 빅히트의 글로벌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를 개발한 회사다. 네이버 측은 취득목적에 대해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시장에서의 글로벌 성장 가속화를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