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장윤주, 깜짝 전화 연결 "언니들보다 체력 약해…병원에 있다"
연예 2021/01/27 14:41 입력

100%x200

SBS 라디오 방송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장윤주가 전화 연결로 근황을 밝혔다.

27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영화 '세자매'의 주연 문소리, 김선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장윤주가 깜짝 전화연결을 진행, "나는 쓰레기야"라며 말문을 열었다. 알고 보니 영화 속 캐릭터를 표현한 것.

그는 이어 "언니들과 함께 하고 싶었는데 제가 참 언니들보다 체력이 약하고 그래서 부득이하게 함께 하지 못해서 아쉽고 미안한 마음이 있어서 전화를 했다"라며 "지금 병원에 있다"고 밝혔다. 이어 문소리는 "무릎은 쓸 수 있다고 하냐"고 물었고, 장윤주는 "사실 지금 배구 영화 하고 있는데 계속 촬영이 있어서 신경 써야 한다"라고 했다.

한편 '세자매'는 가식덩어리, 소심덩어리, 골칫덩어리 세 자매가 말할 수 없었던 기억의 매듭을 풀며 폭발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문소리가 항상 완벽한 척 하는 가식덩어리 둘째 미연 역을 맡았다. 문소리는 이 영화의 공동 제작자로도 함께 했다. 27일 개봉.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