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카' PD "색다른 소재+예측 불가 결말 구조…매력 있을 것"
연예 2021/01/27 14:19 입력

100%x200

tvN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루카' 김홍선 PD가 색다른 작품을 자신했다.

27일 오후 온라인으로 생중계된 tvN 월화드라마 '루카: 더 비기닝'(극본 천성일, 연출 김홍선, 이하 '루카') 제작발표회에서 김 PD는 작품만의 차별점에 대해 이야기했다.

김 PD는 "독특한 콘셉트, 색다른 소재, 일반적으로 예상되지 않는 결말 구조를 가진 게 '루카'의 매력"이라며 "전작과는 달리 이번에는 객관적으로 빠져서 사건을 보는데 주안점을 뒀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많은 연출자들이 판타지를 하고 싶지만 두려움 가지기도 한다. 환경이나 여건도 맞아야 하고 CG가 들어오지 않나"라며 "하지만 작가의 대본을 보고 도전하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루카'는 특별한 능력 때문에 쫓기게 된 지오(김래원 분)가 유일하게 그를 기억하는 강력반 형사 구름(이다희 분)과 함께 거대한 음모에 맞서는 스펙터클 추격 액션극이다. 오는 2월1일 오후9시에 처음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