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멘보샤는 '연반인' 재재…SBS 직원의 MBC 출연
연예 2021/01/24 18:59 입력

100%x200

MBC '복면가왕'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SBS 소속 PD인 재재가 '복면가왕'에 출연했다.

24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자리에 도전하는 8인의 1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멘보샤와 샤샤샤가 '얄미운 사람'으로 흥겨운 무대를 꾸몄다. 김구라는 멘보샤, 샤샤샤 모두 정체를 안다고 확신했다. 투표 결과 샤샤샤가 멘보샤를 꺾고 2라운드에 진출했다. 멘보샤는 지드래곤의 '하트 브레이커'를 선곡해 숨길 수 없는 끼를 뽐냈다. 가면을 썼지만 존재감은 감출 수 없었다. 멘보샤는 SBS PD이자 유튜브 '문명특급' MC인 '연반인' 재재였다.

재재는 "넓은 노래방에서 노래 부르니까 너무 좋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다른 방송사 PD이지만 회사의 허락을 받고 '복면가왕'에 출연했다고 밝혔다. 이어 유키스 수현이 못 알아본 것에 섭섭함을 토로했다. 수현은 "노래를 너무 잘해서 가수인 줄 알았다"고 해명했다.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