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용 "박정아·이효리에게 멱살 잡혔다…이하늘보다 김창열이 무서워"
연예 2021/01/24 11:09 입력

100%x200

'푸하하TV' 정호근의 '심야신당'에 '최초고백 한동안 연예인들을 피해 다녀야만 했던 DJ DOC 정재용의 사연은?' 영상 갈무리 © 뉴스1

100%x200

'푸하하TV' 정호근의 '심야신당'에 '최초고백 한동안 연예인들을 피해 다녀야만 했던 DJ DOC 정재용의 사연은?' 영상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그룹 DJ DOC의 정재용이 과거 거칠게 방송 진행을 했던 시절을 떠올리며 연예인들에게 공격까지 당했다고 털어놨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푸하하TV' 정호근의 '심야신당'에 '최초 고백 한동안 연예인들을 피해 다녀야만 했던 DJ DOC 정재용의 사연은?'이라는 동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정호근은 의뢰인으로 등장한 정재용의 사주에 대해 "강인한 모습을 보이려고 노력하고 굉장히 상남자인 척하지만 굉장히 여리고 여린 꽃이다"라고 하자 황영진은 "케이블 방송에서 연예인들 공격하고 그랬는데 사실은 여리셨군요"라고 말했다.

정재용은 "그때 마음고생을 굉장히 많이 했다. 박정아, 이효리에게 멱살도 잡히고 그랬다"고 털어놨다.

정호근은 "DJ DOC 멤버들 김창렬, 이하늘과 오랜 시간 함께했는데 정재용이 가장 마음이 착한 분으로 느껴진다"며 "멤버 두 명의 트러블을 완화하고 감싸 안아 함께 길을 갈 수 있게 하는 역할을 하는 분이 정재용이다"고 하자 정재용은 "실제로 싸워도 둘에게 지기 때문이다. 선택권 자체가 없었다. 둘의 기운 자체에 눌린다"라고 말하며 웃음을 지었다.

황영진은 "포장을 해야 하니 대인배처럼 받아줬다로 가겠다"라고 말을 끊었다. 이어 "이하늘, 김창열이 워낙 강해서 반사이익을 본 게 아닌가"라고 하자 정재용은 "활동해오면서 시너지 효과가 좋았다. 두 사람의 강한 캐릭터로 내 캐릭터가 부각됐다. 가만히 있어도 다른 사람이 볼 때는 착하다 고생많다라고 했다. 사실 고생을 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또한 황영진은 정재용에게 "형인 이하늘과 친구인 김창열 중 누가 더 무섭냐"라고 묻자 정재용은 "이 부분은 솔직히 조금 그렇지만, 나는 지금은 친구지만 김창열이 더 무서운 것 같다"라며 "하늘이 형이 강해 보여도 여성스러운 부분이 있다. 남자가 봤을 때는 형으로서 강한 게 아니라 약한 모습도 있다"라고 설명했다.

정호근 역시 "이하늘은 촬영을 함께해 봤는데 외로움이 많은 사람이다"라고 덧붙였다.

본격적으로 정재용에 대한 사주풀이를 하던 정호근은 "이 댁은 그리 자손이 많지 않다"라고 했다. 정재용은 "딸 한 명이다"라고 하자 정호근은 "그럼 아들 낳아야한다. 사주에 아들이 딱 하나 있다. 그래서 지금은 뭐 나이가 있다고 생각하지말고 본인이 원하면 하늘에서 내려주신 이 아들을 품에 안아야 한다"라고 했다.

또한 "내년에 임신해도 좋을 것 같은데 부인께서 형편이 된다면 훌륭한 아들을 배 속에 잘 키워서 내년에 즐거운 일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했다.

정재용은 같이 온 19살 연하의 아내인 걸그룹 출신 이선아와 나란히 앉았다. 한참 이선아의 얼굴을 살피던 정호근은 "남편이 은근슬쩍 일을 저지르고 폭탄 발언을 하는 상황들이 왔을 것이다. 그런 것들로 놀라게 하지 않았나"라고 물었다. 그러자 이선아는 "폭탄 발언이라고 한다면 애를 딱 낳고 병실에 왔는데 둘째를 낳자고 했다"고 듣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정재용은 "아내가 애를 너무 쉽게 낳더라. 내 기준으로 봤을때는 그렇게 보였다. 본인은 화장실 갔다 오고 싶다라는 느낌이 간호사는 아기가 나오려고 하는 거라고 했다"라며 "정말 찰나에 출산을 해버려서 쉬워 보였다"라고 고백 했다.

그러면서 정재용은 "DOC 멤버들과 오래오래 공연을 하며 활동을 오래 하고싶은데, 가능할 것 같은지"라고 희망사항에 대해 묻자 "이하늘과 김창열의 불협화음을 잘 막을 수만 있으면 오래오래 활동할 수 있다"라고 해결책을 제시해 모두가 공감하는 듯한 표정을 지었다.

한편 1973년생로 올해 49세인 정재용은 1995년 DJ DOC 팀의 막내로 합류했으며 이후 '재용이의 더 순결한 19', '식신원정대2'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했다.

이선아는 2016년 그룹 아이시어로 데뷔했으며, 19세의 나이차를 극복하고 2018년 정재용과 결혼해 이듬해 딸을 낳았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