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아라 개천용' 김갑수 "좋은 메시지 작품, 함께할 수 있어 즐거웠다"
연예 2021/01/23 13:41 입력

100%x200

SBS '날아라 개천용'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김갑수가 SBS '날아라 개천용'의 종영소감을 전했다.

김갑수는 23일 '날아라 개천용'의 종영을 앞두고 소속사 후너스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좋은 메시지를 담은 작품에 함께 할 수 있어서 즐거웠다"라고 종영 소감을 밝혔다.

이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최선을 다해 애쓰고 고생했던 감독과 작가, 스태프들을 비롯해 모든 배우들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라며 "덕분에 힘을 내 끝까지 달려갈 수 있었다"라고 얘기했다.

김갑수는 "애정을 담아 끝까지 시청해 주신 모든 시청자 분들께 감사드린다"라며 "힘든 시기 조금이라도 위안이 됐기를 바라며, 앞으로 더 좋은 모습으로 만날 수 있기를 기원하겠다"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김갑수는 '날아라 개천용'에서 정·재계를 쥐락펴락하는 엘리트 집단의 숨은 배후이자, 말 한마디로 대통령은 물론이고 대한민국을 좌지우지해 왔던 '킹메이커' 김형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한편 '날아라 개천용'은 23일 오후 10시 방송을 마지막으로 종영을 맞는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