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영 '포커스' 신예원, 최종 우승 영광…생방송 문자 투표 100%(종합)
연예 2021/01/22 20:53 입력

100%x200

Mnet '포커스 : Folk Us' © 뉴스1

100%x200

Mnet '포커스 : Folk Us' © 뉴스1

100%x200

Mnet '포커스 : Folk Us'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신예원이 '포커스' 우승을 차지했다.

22일 오후 7시에 방송된 Mnet 음악 프로그램 '포커스 : Folk Us' 최종회에서는 TOP4(기프트, 신예원, 오존, 김영웅)의 마지막 결승 무대가 펼쳐졌다. '포커스' 우승자는 생방송 문자투표 100%로 결정된다.

결승 1라운드 테마는 'Me, Myself'로 자신의 진솔한 이야기를 노래에 담아 참가자의 자작곡으로 경연이 펼쳐졌다.

가장 먼저 무대에 오른 기프트의 노래는 '고양이'였다. 서로 떨어져 각자의 길을 걸으며 방황하던 시간, 길고양이의 모습에 기프트의 모습을 대입해 쓴 곡이었다. 기프트의 무대가 끝나고, 김종완은 "본인들 노래다 보니 편안해 보였고, 가장 밴드다움이 뭔지 보여준 무대였다"고 극찬했다. 이어 성시경은 "오늘 처음으로 기프트가 이력서를 낸 기분이다. 역시 밴드는 자기 곡을 해야 한다"고 평가했다.

이어 김영웅이 '오아시스'를 선보였다. 김영웅은 '오아시스'를 통해 '모두에게 오아시스는 있다'라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영웅의 '오아시스' 무대에 김필은 "파이널무대에서 자작곡을 들을 수 있어 너무 좋았다. 어느 때보다 마음이 움직였다. 아픔들을 인정하고 나아가는 곡,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가 저에게도 잘 전달됐다"라고 호평했다.

신예원은 부모님을 생각해서 쓴 곡, '연어와 가시고기'로 무대를 꾸몄다. 신예원은 무대에 앞서 부모님에게 '연어와 가시고기'에 대해 설명하며 울컥한 모습으로 먹먹함을 더했다. 성시경은 "내가 만약 딸이 있는데 내가 사준 기타로 곡을 써서 노래해주면, 경연이 문제가 아니라 아버지가 너무 행복하실 것 같다"며 신예원을 '포커스가 받은 큰 선물'이라고 표현했다.

오존은 '다운'(Down)을 선보였다. 오존은 "슬럼프가 길어지다 보니까 내가 잘못된 길로 가고 있는 게 아닌가 의심이 됐다. 한계가 많이 느껴졌다"고 고백하며 음악에 대한 열정과 순수한 의지를 담은 곡을 선곡했다고 털어놨다. 김종완은 "오늘 녹화 행복하다고 생각했다. 팬으로서 이런 음악들 많이 발표해주면 좋겠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2라운드 테마는 'Focus on me'로 포크 뮤지션으로서 앞으로 어떤 길을 걷고 싶은지 참가자들의 마지막 메시지를 전달하는 무대로 꾸며졌다.

기프트는 조동진의 '제비꽃'을 선곡했다. 기프트는 어렵고 힘든 상황에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는 소망을 전했다. 박학기는 "완전 다르게 해석했다. 편곡을 기프트만의 스타일로 과감하게 바꾸었다. 이 노래처럼 훨훨 나는 기프트가 되길 바란다"라며 기프트 세 사람의 조화를 칭찬했다.

김영웅은 아내와 함께 지난 무대를 회상하며 감동을 되새겼다. 이어 김영웅은 권진원의 '살다보면'을 선곡해 우승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김종완은 "완성도가 높은 무대였다. 장르가 한정적이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자작곡과 '살다보면' 무대를 보니까 뭐하나 어색한 게 없다"고 앞으로의 가능성을 칭찬했다.

신예원은 한영애의 '바람'을 선곡해 위로의 무대를 꾸몄다. 꼭 우승하겠다는 당찬 포부로 무대에 오른 신예원은 무대 중간 뭉클한 마음에 가사를 내뱉지 못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김종완은 "실수는 노래가 끝날 때 잊히면 된다. 곧바로 집중할 수 있게 해줘서 좋았다. 한 명의 무대 위에 큰 밴드가 있는 것처럼 느껴진다. 무대에 집중했을 때 뿜어내는 카리스마가 있다"고 칭찬했다.

오존은 이문세의 '기억이란 사랑보다'를 선곡해 가수 '카더가든'에게 조언을 받았다. 박학기는 "예선 때부터 지금까지 항상 자신의 잔잔한 이야기로 오고 있다. 시간이 지날수록 그 힘이 얼마나 무거운가 생각이 든다. 가랑비처럼 흠뻑 젖어 든다. 아는 사람들이 맛집 찾아가 줄 서서 먹듯이 맛있게 들었다"고 평가했다.

'포커스' 참가자들이 심사위원 곡으로 스페셜 무대를 선사했다. 우주왕복선싸이드미러가 넬 '스테이'(Stay), 공예빈과 장은정이 성시경 '두 사람', 박우정이 김필 '그때 그 아인', 김수영과 유수영이 김윤아 '고잉 홈'(Going Home)으로 무대를 꾸몄다. 이어 스페셜 무대에 오른 참가자들이 박학기와 함께 '아름다운 세상'을 열창해 감동을 더했다.

최종 우승자의 영광은 신예원에게 돌아갔다. 신예원은 "투표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 인사 드린다. 묵묵히 응원해주고 기다려준 가족, 아낌없이 조언과 칭찬해주신 심사위원분께도 감사 인사 드린다"고 소감을 밝히며 "프로답고 열심히 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Mnet 음악 프로그램 '포커스 : Folk Us'는 세대를 초월해 음악의 힐링을 선사할 차세대 포크 & 어쿠스틱 뮤지션을 발굴, 성장시키는 국내 최초 포크 뮤직쇼 프로그램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